관리자
"문화접대비 추가 손비인정 필요성 공감"




국회 재정경제위원회 전문위원 검토보고서

기업 접대문화의 전형인 '술접대'와 '골프접대' 등 향응성 접대의 폐단을 최소화하고 서비스산업 경쟁력 강화의 일환을 정부가 추진하고 있는 '문화접대비제도'에 대한 긍정적 입법검토보고서가 나와 주목되고 있다.

'문화접대비제도'란 기업의 문화비(스포츠 경기·공연) 지출에 대한 인센티브로서 일정기준이상으로 지출한 문화접대비를 추가로 손비 인정해준다는 내용이다.

이 제도와 관련한 입법은 정부의 위임을 받은 열린우리당 이광철 의원의 대표발의로 입법안이 국회에 제출됐으며 현재 국회 재정경제위원회 조세법안 심사소위원회 안건으로 계류 중에 있다.

국회 재정경제위원회 소속 김호성 입법전문위원은 2일 열린우리당 이광철 의원 등이 제출한 문화접대비제도 도입 관련 '조세특례제한법 개정안'에 대한 입법검토보고서를 통해 "제도 도입으로 건전한 접대문화 조성에 기여할 것이란 점에서 필요성을 공감할 수 있다"고 밝혔다.

□ 건전한 기업 접대문화-문화산업 육성, 2마리 토끼 쫓는 '문화접대비제도' =정부 주도로 도입이 추진되고 있는 문화접대비제도의 근본적인 목적은 기업 접대 문화의 건전화와 '문화예술 산업 지원'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잡는다는 것이다.

다시 말해 연간 5조원을 상회하는 기업자금(접대비)을 문화산업 쪽으로 흘러가게 하면서 술, 골프로 점철된 향응성 기업 접대 문화의 틀에도 변화를 유도한다는 것이다.

정부 방안(이광철 의원 입법안)은 기업이 총접대비 지출액에서 일정액을 초과해 사용하는 문화접대비를 추가로 손비인정해주는 것으로 각 기업체 접대비 한도액의 10%를 한도로 2년간 한시적으로 도입·운용한다는 내용이다.

이 제도가 도입되면 기업들은 접대비 한도액을 초과해 접대비를 지출할 수 있다. 다만 공연, 전시회, 운동경기 관람권 구입비용 등 '문화예술 분야'에만 지출해야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정부는 이 제도가 도입될 경우 기업들이 연간 5000억원의 문화접대비를 더 쓸 수 있을 것으로 추정하고 있으며 제도 운용기간(2년 한시)을 적용할 경우 문화예술분야에 1조원 이상의 수요가 창출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 문화접대비 필요성·실효성 있지만‥ =제도 입법실효성 등을 검토한 김호성 전문위원은 이와 관련해 "많은 문화예술단체가 비영리단체이고 문화예술시장의 규모도 크지 않아 결손법인이 많은 상황에서 직접적인 지원보다는 문화예술 수요자에 대한 간접지원을 통해 지원의 실효성을 제고할 수 있다"고 밝혔다.

김 전문위원은 이어 "문화접대비 도입으로 (기업)접대비 지출을 공연 등 문화성 접대비로 전환하도록 유도함으로써 건전한 접대문화 조성에 기여할 것이란 측면에서 필요성을 공감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김 전문위원은 또 "음주·유흥 등 향응성 접대비 지출을 공연 등 문화성 접대비로 전환해 문화예술에 대한 수요증대 효과를 제고하기 위해서는 최소한 기업 총접대비 지출액의 5%이상을 문화접대비로 지출한 경우에 한해 손비인정해야 실효성이 담보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 전문위원은 그러나 "문화접대비에 대해서 한도를 확대하는 특례를 신설할 경우 향후 관광이나 운동 등 다른 항목에 대해서도 유사한 특례를 신설해 달라는 요구가 제기될 개연성이 높다"며 신중한 접근이 필요하다는 의견을 덧붙였다.
조세일보 / 김진영 기자 jykim@joseilbo.com

DATE : 2007-04-02 08:58
[다음글] 세금계산서 거래상대방 확인 않으면 '낭패'
[이전글] "세법상 '증여주식' 취득시기는 주금 낸 날"

22 [조세일보]  국내기업 세무조사 '이전가격 검증' 강화 04-16 1153
21 [조세일보]  4855대1…송도'더프라우'계약자 전원 자금출처 조사 04-15 1288
20 [조세일보]  "공익법인 수익사업 소득에 증여세 부과 정당" 04-13 1298
19 [조세일보]  [세금상식] 내 상가 혹시 주택?…공부 정리하자 04-12 1447
18 [조세일보]  權부총리, "장기보유특별공제율 인상 없다" 04-10 1854
17 [조세일보]  직불카드 소득공제율 20%로 인상 추진 04-09 1087
16 [조세일보]  부가세 불성실신고자 '가산세와 세무조사' 이중고 04-08 1296
15 [조세일보]  이번 부가세 신고때 부터 달라지는 제도 04-08 1843
14 [조세일보]  땅 많은 기업들 종부세 도입후 '주가하락' 04-06 1285
13 [조세일보]  재산세 100% 특별시세로 전환 입법안 발의 04-06 918
12 [조세일보]  "여관 비품은 양도가액에서 빼달라고?" 04-05 1415
11 [조세일보]  신용카드 매입세액공제 신고절차 '간편화'-사업자 편의 'UP' 04-04 1752
10 [조세일보]  수입차는 역시 '독일제'…일본·미국순 04-03 1160
9 [조세일보]  [세테크] 살지 않는 폐가(廢家) 미리 정리하자 04-03 1043
8 [조세일보]  한미 FTA로 그랜져TG 세금 '5만3천원' 준다 04-03 2610
7 [조세일보]  세금계산서 거래상대방 확인 않으면 '낭패' 04-03 1262
> [조세일보]  "문화접대비 추가 손비인정 필요성 공감" 04-02 1429
5 [조세일보]  "세법상 '증여주식' 취득시기는 주금 낸 날" 04-01 1059
4 [조세일보]  연예인·변호사·성형외과 세금 오른다 03-29 1127
3 [조세일보]  "해외진출기업 '세무 궁금증' 해결해 드립니다" 05-02 958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

검색을 이용하시면 보다 빠르게 원하시는 자료를 찾으실 수 있습니다.